이용약관
닫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
닫기
개인정보 제 3자 제공동의
닫기

★투데이 핫 증시 2020.11.09★ > A 증권미디어

본문 바로가기

A 증권미디어

★투데이 핫 증시 2020.11.09★

페이지 정보

작성자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8회 작성일 20-11-09 10:25

본문

8f9863780c9461cad0027967d6363bb6_1604884954_202.png

클릭시 기사바로가기(매체사 : 서울경제)


■ 바이든 당선 확정…국내증시 영향은


바이든, 다자·자유무역에 우호적


수출 중심 국내 기업엔 호재 될듯


韓 떠났던 외인들 다시 순매수세


소송·재검표·코로나 재확산 변수



 미국 대통령선거에서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후보가 당선되면서 불확실성 완화에 따른 안도감이 국내 증시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민주당이 상원에서도 다수당이 되는 ‘블루웨이브’가 좌절되면서 적절한 균형과 견제가 시장에서는 ‘골디락스’로 받아들여질 수 있다는 분석도 제기된다. 다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여전히 선거 결과에 승복하지 못하고 있는데다 대선에 가려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경기위축 우려는 증시에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8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전반적으로 국내 증시 전문가들은 바이든의 당선이 국내 증시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평가했다. 여전히 소송과 재검표 등 불확실성이 남아 있기는 하지만 대선이 장기화될 수 있다는 우려를 불식시켰다는 이유에서다. 최석원 SK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지금까지 불확실성이 컸던 게 문제였다”며 “우편투표를 재검표하자고 하면서 불확실성이 남아 있지만 당선이 확정되면 이것이 없어지면서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애초 국내 증시의 경우 트럼프 대통령 재선보다는 바이든 당선으로 더욱더 우호적인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예상됐다. 바이든 당선인은 신재생에너지·헬스케어, 트럼프 대통령은 빅테크 등으로 수혜 업종이 명확하게 갈려 어느 쪽이 더 낫다고 할 수는 없다. 하지만 바이든 당선인이 트럼프 대통령보다 다자무역을 근간으로 하는 국제무역 질서에 더 우호적인데다 예측 가능하다는 점에서 수출 중심의 국내 기업에 더 도움이 된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특히 대선 전 좋지 않은 ‘시나리오’로 꼽힌 ‘바이든 대통령-공화당 상원 장악’이 대선이 끝난 현재 우호적으로 변했다. 추가 부양책 규모는 줄겠지만 공화당도 원하는 만큼 발표는 기정사실이 됐고 바이든 당선으로 우려했던 법인세 인상, 빅테크 규제 등이 의회의 견제를 받을 수 있어 오히려 상황이 나아졌다는 평가다. 이 때문에 시장이 현 상황을 너무 뜨겁거나 차갑지 않은 적당한 상태인 ‘골디락스’로 받아들이고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서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시장은 ‘분점 정부’를 ‘골디락스’ 국면으로 인식하고 있다”며 “대규모 재정부양에 대한 기대가 후퇴한 것에 비례해 미국 대형 기술주에 투영되던 규제 압박도 경감됐다”고 설명했다.



상호명 : 아마존소프트ㅣ 대표 : 강인성ㅣ대표번호 : 1522-0866 본사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5-4 신송빌딩 10층
사업자 등록번호 : 451-04-01035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강인성ㅣ E-MAIL : VHSTKAK@NAVER.COM

상호명 : 엘앤케이플래넷ㅣ 대표 : 강인성ㅣ대표번호 : 1522-0866 | 본사 주소 :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강남로 9, 7층 705-5 에이호
사업자 등록번호 : 180-88-0101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강인성ㅣ E-MAIL : VHSTKAK@NAVER.COM